News

제목 [대구경북기업] 전자레인지 3분 '겉바속촉' 군고구마…셀푸드
작성자 cellfood19
추천수 0
조회수 792



[대구경북기업] 전자레인지 3분 '겉바속촉' 군고구마…셀푸드





㈜셀푸드 인터내셔널 유종진 대표가 자사 브랜드의 '리얼 미니 군고구마'를 비롯한 여러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셀푸드 인터내셔널 유종진 대표가 자사 브랜드의 '리얼 미니 군고구마'를 비롯한 여러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청도의 식품가공업체 ㈜셀푸드인터내셔널은 금빛 고구마에서 '' 캐는 기업이다.

지난해 8 설립해 60명의 임직원을   회사는 군고구마·감자, 과일칩 등을 생산해 '한채원'이라는 브랜드로 판매한다.

 

대표 상품은 맛과 편의성을 내세운 얼린 군고구마로 회사 매출의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다른 회사 군고구마 제품이 껍질을 벗겨야 하고 해동 과정에서 물러지고 손에 묻어나는 단점을 보완했다.


 회사 유종진 대표는 "우리 회사 군고구마는 고온·고압 증기를 활용한 특허 기술로 껍질을 얇고 깔끔하게 벗겨낸  특징"이라며

"전자레인지에 3 정도 데우면 겉은 바삭하면서도 속은 촉촉하게 맛볼  있고, 여름에는 실온에서 잠시 해동해 셔벗처럼 차게 먹을 수도 있다" 설명했다.



 회사는 현재 당화지수(GI) 낮은 고구마의 특성을 살려 몸매 관리에 신경쓰는 20~40 직장인의 식사대용 간편식 시장을 주로 공략하고 있다.

열량이 같더라도 당화지수가 낮은 식품은 혈당이 천천히 올라 살이  찌기 때문이다.


 대표는 "제품의 맛도 좋지만 손에 묻지 않는 깔끔함으로 편하게 먹을  있어 젊은층 취향에  부합한다" 자랑했다.



 제품은 지난해 공영홈쇼핑에서 여러번 완판되며 상반기 히트상품으로 선정됐다.



해외에서도 인정 받았다. 지난해 중국 상하이식품박람회(SIAL)에서 혁신상을 수상한  대표적이다.

박람회에 출품된 품목이 10만개에 달했고 수상 제품은 20 정도에 그친  감안하면 단연 돋보인 셈이다.



판로 개척  마케팅은 여전한 숙제다. 홈쇼핑이나 대형 유통업체를 통해 납품하는 물량이 많은데 판매수수료가 적지 않기 때문이다.

지난해 공장가동률도 높고 판매도  됐지만 회사 영업이익은 손익분기점 수준에 그친 것도  영향이 컸다고 보고 있다.

자체 온라인쇼핑몰(hanchaewon.com) 통한 판매 비중은 15% 내외였다.



 대표는 "제품 경쟁력은 자신하지만 중소기업으로서 낮은 브랜드 인지도가 고민"이라며

"앞으로  좋은 제품을 계속 개발해 3  연매출 150억원을 달성하는  목표다.

임직원과 소비자 모두를 행복하게 하는 회사를 만들고 싶다" 했다.





기사 바로가기 : http://news.imaeil.com/page/view/2020011717593173642

작성일자 2021-11-22
경상북도 청도군 청도읍 월곡2길 35 ㈜셀푸드인터내셔널
TEL (054)371.0015 FAX (054)371.9876
Copyright ⓒ 2021 Cellfood International. All Rights Reserved